'화성 연쇄 살인' 용의자, 3건 DNA 일치...혐의 전면 부인 / YTN

Related Videos
Video Discription: '화성 연쇄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56살 이 모 씨의 DNA가 당시 10건의 살인사건 가운데 3건의 증거물에서 검출된 DNA와 일치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어제 오전 공식적으로 수사 경위를 발표하면서 국과수의 정밀 분석 결과, 이 씨의 DNA가 5차, 7차, 9차 사건의 증거물 DNA와 일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모방 범죄로 드러난 8차 사건 외에 나머지 6건의 살인사건과의 관련성을 규명하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또 현재 교도소에서 복역 중인 용의자 이 씨를 직접 조사했지만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용의자 이 씨는, 마지막 연쇄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3년 뒤인 1994년, 처제를 성폭행하고 살해해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복역 중입니다.

경찰은 이 씨를 아직 진범으로 확정할 순 없으며, 다른 증거물에 대한 추가 감정과 과거 수사기록 검토 등을 통해 혐의를 차근차근 입증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이 씨의 신상을 공개할지 신중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경찰은 지난 2006년 4월 공소시효가 끝난 뒤에도 증거품을 보관해왔으며, 지난 7월 국과수에 증거물 DNA 감정을 의뢰해 용의자를 특정했습니다.

화성 연쇄 살인사건은 지난 1986년 9월 15일부터 1991년 4월 3일까지 경기도 화성시 일대에서 여성 10명이 잇따라 살해된 사건입니다.

당시 경찰은 연인원 2백만 명을 투입했지만 끝내 검거에 실패해 최악의 미제 사건으로 남았고, 지난 2003년 개봉한 영화 '살인의 추억'으로 다시 주목받았습니다.

이 사건은 지난 2006년 공소시효가 끝났지만, 경찰은 유가족 측 요구 등을 반영해 최근 재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이경국 [leekk0428@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1909200512559352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

Video Just Watched

Dailymotion.com

Youtube.com